야채가격 50% 급등할 수도

산불과 가뭄, 도로폐쇄로 인한 유통비용 인상으로 야채 가격이 20%-50% 인상될 수 있다.

Read more
2020년 주택 임대차법 이렇게 바뀐다.

새해에는 호주 대부분 지역에서 세입자도 반려동물 키우기가 더 쉬워지며 계약기간이 끝난 후에도 집주인이 “이유 없이(no grounds)” 세입자에게 퇴거를 요구할 수 없게 된다.

Read more
누구를 위한 예산흑자인가?

16일 조시 프라이든버그 재무장관이 경제재정전망 중간보고서 (Mid-Year Economic and Fiscal Outlook, MYEFO)를 발표했다. MYEFO를 분석한 그래튼연구소 연구원과 ANU 공공정책대학 바토스 연구원의 기고글을 정리 소개한다.

Read more
시드니-멜번 주택시장 성장 견인 – 소도시로 성장세 확장

호주 통계국(ABS)과 코어로직 자료가 시드니와 멜번의 부동산 시장에 강력한 성장세를 나타내는가운데 중소규모 주도로도 확장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Read more
CBA + 25개 소규모 대출기관 내집마련 대출보증금 제도 대출기관 선정

NAB와 CBA 및 25개 소규모 대출기관이 포함된 내집마련 대출계약금 제도 참여 1차 대출기관 명단이 발표됐다.

Read more
크리스마스는 다가오는데 가계는 점점 비관적 금리인하도 도움 안되

크리스마스가 다가오지만 소비자 심리는 꽁꽁 얼어 붙었다.

Read more
LG전자, 호주 최대 물류단지에 초고효율 태양광 모듈 공급

LG전자가 시드니 남서부에 개발중인 호주최대 복합물류단지에 초고율 태양광 모듈을 공급했다.

Read more

내집마련 대출계약금제도 자격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온라인 도구가 출시됐다.

Read more
가처분소득은 늘어도 소비자 지갑은 꽁꽁

가처분소득은 늘었지만 호주인은 지갑은 닫고 저축을 늘려 경제성장인 9월 분기 0.4%에 그쳤다.

Read more
경기 침체에 부동산은 치솟고 <br>금리 .75%에 발목 잡힌 RBA

경제 지표는 예상보다 밝지 않지만 집값은 반등세를 보이면서 중앙은행(RBA)이 기록적 최저금리 .75%의 늪에 빠졌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