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금리-소득세 인하에도 사업여건·신뢰도 악화

연방 선거와 두차례 금리 인하, 소득세 경감에 따라 기대했던 기업 경제심리나 여건 향상은 아직 없다.

Read more
시드니·멜번 부동산 가격 올라, 시장 반등?

호주의 양대도시에서 소폭 가격 상승과 함께 부동산 시장이 반등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Read more
공공부문 임금상승 불구 임긍상승 2.3% 정체

호주의 임금 성장은 공공부문 임금의 깜짝 인상에 힘입어 연 2.3%의 속도를 계속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계절조정 임금 물가지수는 0.6%에 불과했다.

Read more
건설경기 침체 심화, 6년래 활동 최대 급감

건설 산업 활동이 6년만에 최대폭으로 감소하면서 건설경기 부문 침체가 심화되고 있다.

Read more
연방정부, 가스가격 강제 인하 목적 국내용 가스 비축 검토

연방정부가 가스 가격을 낮추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국내가스 비축제도를 검토한다고 밝혔다.

Read more
소득신고 비용청구 어디까지 해 봤니?

소득신고의 계절, 국세청에는 ‘기타 비용’으로 레고세트, 치과진료, 양육비부터 모친을 위한 자동차 선물과 결혼식 피로연 비용까지 접수됐다.

Read more
중앙은행 총재, “당분간 금리 인상 없을 것”

필립 로우 중앙은행(RBA) 총재가 소비자 물가 상승 목표치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RBA의 목표범위 유지할 것이라고 다시 한번 강조하며 “당분간 금리 인상이 없을 것”을 확인했다.

Read more
4대 은행 주택담보대출 고객에는 어떤 변화가?

2일 중앙은행 기준금리 인하 후 4대 은행 인하를 정리했다.

Read more
호주금리 1% 시대

호주 중앙은행(RBA)이 실업률 상승과 경제 둔화라는 문제에 대처하기 위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1%로 인하했다.

Read more
소사업체, 대금지급 연체로 최대 70억 달러 묶여

대기업에서 중소기업에 제때 대금을 지불하지 않아 묶여있는 현금이 최대 70억 달러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