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한인 저작권 사범 인터폴 적색수배 요청

호주에서 저작권 침해 사이트를 운영하는 한국인에게 저작권 사범 대상으로는 사상 처음으로 인터폴 적색수배가 내려졌다.

Read more
한국서 암호화폐 유튜버 공격 용의자 호주 도피

한국 유명 암호화폐 유튜버를 흉기로 공격한 50대 남성이 호주로 도피했다.

Read more
딸, 사위 살해 혐의 남성 기소

57세 남성이 새해 전야에 멜번 서부 딸 집에서 딸과 사위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Read more
한국서 담배 5000보루 항공화물로 불법수입 적발

한국에서 항공화물로 불법 수입된 담배 5000보루가 적발됐다.

Read more
시드니 도심 칼부림 난동 희생자는 24세 미카엘라던

13일 시드니 도심 칼부림 난동 인근 아파트에서 사망한 여성은 24세 미카엘라 던(Michaela Dunn)씨로 밝혀졌다.

Read more
시드니 도심 칼부림 피의자 누나, 남동생 “광기에 빠져”, 피해자 가족에 사과

13일 시드니에서 발생한 흉기 난동사건으로 기소된 남성의 누나가 피해자에게 사과하며, 남동생이 ‘광기로 추락”한 상태라며 피해자에게 사과했다.

Read more
시드니 도심 칼부림 남성 체포<br>용감한 시민들 대형 참사 막았다.

13일 시드니 도심 한가운데서 한 남성이 큰 식칼을 휘둘렀으나 용감한 시민들에 제압당했다. 그러나 여성 1명이 부상당하고 또 다른 여성 1명은 시신으로 발견됐다.

Read more
변호사 사칭 사기단, 호주에서 6년 만에 강제송환

변호사를 사칭하여 수임료 명목으로 8억 5천만 원을 가로챈 뒤 시드니로 도피한 남녀 2인조 사기단이 6년만에 국내로 송환됐다.

Read more
도둑 막은 수동기어<br>차량강탈하려다 수동운전 못해 지갑만…
시드니 서부에서 한 남성이 차량을 강탈하려다 수동운전을 못해 지갑만 강탈해 도주했다가 당일 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19일 오후 2시 45분경 47세 여성 운전자가 교차로 신호등에 멈춰서 있었다. 이 때 한 남성이 운전석 쪽으로 다가가 문을 열고 운전자의 팔을 잡아 당기며 차에서 내릴 것을 요구했다. 운전자가 차에서 내리자... Read more
멜번 도심서 차량 보행자에 질주 <br> 3명 사망 – 20여명 부상
20일 오후 1시 30분 경 멜번 도심 버크(Bourke)와 퀸(Queen) 거리에서 차량 한대가 보행자를 향해 질주해 3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망자 중에는 어린이도 한 명 포함됐다. 20일 오후까지 추가로 알프레드(Alfred) 병원으로 우송된 부상자 3명이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인이 20일 새벽 멜번 남부에서 발생한 흉기...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