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팩, 대출상환유예 끝나면 최악 상황 가능<br>내년 말부터 주택가격 15% 급반등 예상

호주 주택가격이 1년에서 1년 반동안 5%-10% 하락했다가 내년 말을 기해 15%까지 반등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Read more
주택 수요 향후 3년간 최대 23만채 감소

연방정부 산하 기관 보고서에 따르면 최악의 경우 호주 주택 수요가 앞으로 3년간 23만채 이상 감소할 수 있다.

Read more
도심 외곽 새 아파트 투자 “말도 안돼”

가치하락으로 잔금정산과 현금유동성 위험이 높은 유닛 투자 10대 지역

Read more
지방 부동산 시장은 건물주 세상

호주 전역에서 특히 지방을 중심으로 임대 공가율이 하락했다.

Read more
코로나19 대이동, 호주인 20% 대유행 기간 중 이사

임대료 인하 요청은 이렇게

Read more
호주 전역 부동산 가격 2021년 반등 예상, 빅토리아주만 제외

커먼웰스 은행이 코로나19 대유행 중 주택가격 하락이 예상보다 적었으며 멜번을 제외한 호주 전역에서 2021년 하반기 반등할 것으로 전망했다.

Read more
봄 부동산 시즌 맞아 부동산 시장도 기지개 – 소비자 신뢰도 때맞춰 상승 <br> 멜번 2차 봉쇄 후 회복 더딜 것

봄을 앞두고 시드니와 멜번을 제외한 호주 대부분 지역에서 부동산 시장이 기지개를 켜고 있지만 예년에 비해 활동은 위축될 것으로 보인다.

Read more
주도 부동산 경매 낙찰률・경매량 모두 안정세 유지, 코어로직

8월 셋째주 경매 예비결과에 따르면 멜번을 제외한 호주 대부분 지역에서 경매에 나온 부동산 매물량이 증가했다.

Read more
인구성장・대출 조건이 건설활동 제약할 것, HIA
주택산업협회(HIA)가 이민 감소와 까다로운 대출조건이 10년간 건설활동을 제약할 것이라고 다시 한번 우려를 제기했다. HIA 수석경제학자 팀 리어든은 인구성장이 현 상태로 “방치된다면 앞으로 10년간 건축활동이 더욱 위축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리어든은 코로나19 이전부터 해외 이민과 인구성장 자연증가율이 하락하면서 인구성장이 기대에 훨씬 못 미치는 수준으로 하락했다고 지적했다. 리어든은 “인구성장의... Read more
코로나19 대유행 부동산시장 영향 캔버라-멜번 천지차이

지난 4개월간 멜번 부동산 가격 하락율이 가장 컸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