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침묵 깬 호주 여성인권운동가 고(故) 잰 러프 오헌 1주기, 온라인 추모식 열려
지난해 8월 19일, 향년 96세로 타계한 호주 유일의 일본군성노예제 피해 생존자이자 여성인권운동거 잰 러프 오헌(Jan Ruff O’Herne, 1923 ~ 2019)을 기리는 1주기 추모식이 8월 15일 온라인으로 열렸다. 오헌 여사 1주기 온라인 추모식에는 고인의 유가족을 비롯해 호주, 한국, 뉴질랜드, 일본, 미국, 캐나다, 독일에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 해결을 위해... Read more
워홀러 “호주에 다시 안 올 것”
코로나19 경제봉쇄로 직장 잃고 끼니까지 걸러 3월 호주가 코로나19로 국경을 닫고 경제가 동면에 들어가면서 소매와 식당과 같이 대부분 고도로 임시화된 분야에서 일하고 있던 많은 임시비자 소시자들이 일자리를 잃었다. 이 중 많은 외국인이 호주를 떠났지만 코로나 직전 호주에 도착했거나 다른 이유로 호주에 남은 많은 이들이 기본 생활비를... Read more
멜번 4단계 규제, 한국식품점 방문할 수 있다.

멜번에서 가장 가까운 한국 식품점이 반경 5km 밖에 있어도 쇼핑할 수 있다.

Read more
정상외교부터 백신 후보물질 생산·공급 참여까지

한국 기업이 유력한 백신후보 물질 생산, 공급에 참여하게 된 것은 지난해 6월 문재인 대통령의 스웨덴 국빈 방문부터 기반을 쌓은 결과이다.

Read more
멜번상공인협회 장학금 전달

멜번상공인협회 제2회 장학금 수여

Read more
“한국 경제가 가장 선방할 것”…국제적 평가받는 이유는

OECD, IMF, Moody’s를 비롯 세계경제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이후 한국 경제가 G20와 OECD 회원국 가운데ㅔ “가장 양호”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Read more
‘6.25 전쟁 발발 70주년, 호주 참전용사를 기억하다’

시드니총영사관이 6.25 전쟁 발발 70주년을 맞아 온라인전시회, 경전철 캠페인, 강연과 특별대담, 다큐멘터리 무료 상영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Read more
멜번 트램으로 6.25 참전용사에 감사 메시지 전한다.

6.25 전쟁을 기념해 멜번분관은 트램 캠페인을 통해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감사 메시지를 전한다.

Read more
강정식 다자외교조정관 신임 주호주 대사 임명
강정식 다자외교조정관이 신임 주호주 대사로 임명됐다. 7일 고국 외교부는 신임 주호주대사와 뉴질랜드 대사를 포함 대사 9명과 LA 총영사 1명 등 재외공관장 총 10명에 대한 인사를 발표했다. 강정식 신임 주호주 대사는 1962년 생으로 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하고(1986), 다음 해 외무부에 들어갔으며(외시 21회). 영국 캠브리지대에서 국제정치학 석사학위를 받았다(1991). 주시카고영사(1992),... Read more
한국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코로나19 종식은 아냐”

한국이 5월 6일 코로나19 대응을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했지만 중대본은 ‘코로나19 종식”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