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정산, 온라인 myTax 서비스 이용 지금부터 준비
ATO 온라인 myTax 서비스를 이용해 연말 정산을 하려면 먼저 MyGov 계정에 ATO를 연결해야 한다. 연말정산, 온라인 myTax 서비스 이용 지금부터 준비

연말 정산 기간이 다가오면서 호주 국세청(ATO)에서 신속하고 안전하면서도 순조로운 소득신고를 위해 온라인 소득신고 팁을 제공했다.

포트 국세청 부청장은 “또한 올해 소득신고를 스스로 할 계획이라면 ATO의 온라인 마이택스(myTax) 서비스의 편리성과 접근성보다 나은 것은 없다”며 온라인 정산이 거의 완전히 종이 신고를 대체했다고 귀띔했다. 포트 부청장은 마이택스 서비스는 대부분 환급 처리가 2주 미만 소요되며 많은 경우 1주일 이내에 처리되기 때문에 갈수록 인기가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세금신고 내용이 간단한 대부분의 납세자는 집에서 편하게 30분 안에 연말 정산을 마칠 수 있다. 포트 부청장은 납세자 대부분은 “소득 중 많은 부분이 연말 정산에 자동으로 포함되기 때문에 처리가 더 쉽다”고 말했다. 부청장은 처음 마이택스를 통해 온라인으로 연말 정산을 신청하는 납세자가 겪는 두가지 어려움으로 MyGov 계정과 연결시키는 것과 소득 신고 완료를 꼽았다.

Image
마이택스 도전 1: 직접 연말 정산을 처리하는 경우 지금 MyGov와 ATO 계정을 연결한다.

포트 부청장은 마이택스를 처음 사용하는 사람들이 가장 먼저 할 일은 연말정산 시기가 오기 전에 여유를 두고 MyGov 계정과 ATO를 연결시키는 것이라고 충고했다. 두 계정을 연결할 때 기록에 근거해 소득명세서(income statement)나 지난 2년간 센터링크 지급액 요약, 은행계좌 같은 기록에 근거해 두가지 질문에 답해야 한다.

온라인 상에서 이러한 방법을 통해 신원을 확인할 수 없거나 이름이 잘못 기재된 경우 ATO에 전화해 연결코드를 받아 입력할 수 있다. ATO에 전화할 때는 신속한 처리를 위해 납세자번호(TFN), 운전면허증, 또는 메디케어 카드 같은 신원정보를 준비해 놓고 있어야 한다.

포트 부청장은 지난해 7월 ATO에 걸려온 전화 중 첫번째 이유가 “연결코드가 필요해서였다”며 일찍 준비하면 더 빨리 처리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지금 MyGov와 ATO를 연결해 연결코드가 필요한지 확인하고 필요한 경우 지금 전화를 해야 연말정산을 접수할 때 지연되는 일이 없다는 것이다.

MyGov와 ATO를 연결시킨 다음에는 연말정산만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환급, 지난 납세기록 확인 및 연금 계정 관리와 소득명세서 확인도 가능하다. 또한 일자리지킴(JobKeeper) 지원금 수령 자격이 되는 개인사업자가 MyGov를 통한 ATO 온라인 서비스로 지원금에 등록하고 직원도 지정할 있다.

마이택스 도전 2: 연말정산 접수 전 소득정보 완비

연말정산이 지체되는 두번째 주요 이유는 소득에 대한 정보가 완전하게 구비되지 않은 상태에서국세청에 접수하기 때문이다.

이제 대부분 납세자에게 소득명세서(income statement)가 지불요약(payment summary)을 대체했다. 이에 따라 납세자 대부분은 고용주에게 지불요약을 받는 대신 소득 명세서가 전자적으로 완료되어 직접 ATO에 제공된다. MyGov를 통해 본인의 소득 명세서를 볼 수 있으며 이 정보는 ATO가 자동으로 마이택스 연말 정산에 포함시킨다. 세무사를 이용하는 경우 세무사도 이 정보를 볼 수 있다.

소득 명세서에는 당일까지 봉급과 급여, 원천징수된 소득세 및 실시간에 가까운 고용주 연금 기여액이 나타낸다. 연말정산에서 제일 중요한 것은 모든 소득 신고가 완료될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다. 고용주는 7월 31일까지 소득명세서를 완료해야 한다.

포트 부청장은 “세금 환급을 너무 받고 싶어서 명백한 실수를 하는 사람들을 자주 보는데 이 경우 세금환급 처리가 지연되거나 나중에 청구서가 날아올 수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연말정산 전 MyGov에서 고용주가 소득명세서 정보를 최종 마무리해서 ‘tax ready’로 표시되었는지 확인해야한다.

은행, 건강보험, 정부기관에서 오는 기타 정보도 대부분의 경우 7월 말까지는 연말 정산에 자동 삽입된다.

포트 부청장은 ATO에서 마이택스에 납세자의 모든 정보를 자동으로 포함시킨 후 소득 신고를 접수하는 것이 가장 좋으며 그 전에 접수하는 경우에는 제공 정보가 완전하고 정확하며 최신인지 확인하여 처리가 지연되거나 나중에 부채로 돌아오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No comments so far.

Be first to leave comment below.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